“인생은 재밌어야 한다”, 졀벽에 매달려 인생샷 찍던 여성 인플루언서 결국 절벽 아래로 추락사…

최근 위험한 포즈로 사진을 즐겨 찍던 홍콩의 한 인플루언서가 폭포 셀카를 찍다 그만 추락사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13일 영국 더선 데일이메일에 따르면 홍콩 유명 인플루언서 소피아 청(32)이 지난 10일 친구들과 일몰 명소인 파인애플 마운틴을 찾았다가 변을 당했다고 보도했다. 보도 내용에 따르면 소피아는 아인애플 마운틴 절벽에서 셀카를 찍던 중 발을 첫디뎌 4.8m 아래 절벽으로 추락했다.

이후 놀란 친구들은 즉시 구조요청을 했고 곧이어 도착한 구조대가 소피아를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끝내 사망했다. 소피아는 평소에도 가파른 절벽 가장자리에서 포즈를 취하는 등 아찔한 사진을 즐겨 찍으며 “인생은 재밌어야 한다”는 등의 글을 올리기도 했다.

한편 소피아의 팬들은 가장 최근 그가 올린 게시물을 찾아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믿어지지 않는다”, “많이 그리울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애도를 표했다. 소피아 뿐만 아니라 지난 1월에도 폭포 근처에서 셀카를 찍던 인도 여성이 멋진 사진을 건지려다 추락사한바 있다. 따라서 멋있는 사진도 좋지만 항상 안전에 유의해서 촬영을 해야겠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