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현♥우효광”, 사랑꾼인척 하던 라오꿍 결국 이 선택했다.

지난 15일 중국 매체 소후연예는 우효광이 차에서 다른 여성을 무릎에 앉히는 영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매체 보도에 따르면 “우효광은 늦은 밤 술집에서 나와 미녀와 함께 차를 타고 떠났다”라고 설명했다. 영상 속 우효광은 한 무리의 남성들과 자동차를 타고 이동하려는 과정에서 한 여성의 차량 탑승을 도와줬다.

이 과정에서 우효광은 자연스럽게 여성을 자신의 무릎 위에 앉혔다. 심지어 우효광도 여성에게 자연스럽게 스킨십했고 여성도 우효광의 무릎 위에 앉아 스마트폰을 하기도 했다. 이후 영상이 공개되자 중국 누리꾼들은 불륜 의혹을 제기하며 우효광을 강하게 비판했다. 지난 2015년 우효광은 추자현과 열애를 공식 인정했고 2017년 1월 결혼해 가정을 꾸렸다. 한편 2018년 첫 아들을 품에 안았으며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을 통해 일상이 공개되면서 두사람은 한중 양국에서 큰 인기를 모았다.

특히 중국 SNS 웨이보에서는 이날 오전 추자현-우효광 부부 관련 키워드가 해시태그가 1위에 오르기도 했다.추가로 우효광은 SBS’동상이몽2’에서 “결혼 조하”, “용돈줘”, “한국 조하”등등 많은 유행어를 남기며 많은 인기를 끌기도 했었다.우효광의 소속사인 BH엔터테이먼트는 공식 발표를 통해 “지인들과 모임을 가진 뒤 귀가 과정에서 있었던 단순 해프닝”이라고 해명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