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둘기 잡아주세요…”, 당근마켓서 비둘기 잡아달란 글 올라오자 “암고잉”이라며 달려간 대학생의 최후..JPG

최근 한 가정집에 침입한 비둘기를 맨 손으로 잡아준 대가로 5만원을 챙긴 한 대학생의 사연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0일 한 페이스북 페이지에 따르면 경기에 한 대학생의 당근마켓 거래 후기 글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물에는 “비둘기 잡아서 내쫓아주실 분 구합니다”라는 제목의 당근마켓 글 캡쳐본이 첨부됐다. 당근마켓에 글을 작성한 A씨는 창문을 잠깐 열어둔 사이 비둘기가 집안으로 들어와 집 밖으로 나가지도 못하고 있다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본인 대신 비둘기를 잡아서 밖으로 내보내줄 사람의 연락을 기다린다고 덧붙였다. 이후 글을 접한 한 남성이 “둘기님 계신가요”라고 연락을 보냈다. 이에 A 씨는 “아직 있다”며 “오시면 된다”고 말했고, 이후 남성은 “암고잉”이라고 유쾌한 답변을 남겼다. 이어 대학생은 A씨에게 친구들한테 인증할 수 있게 포획 장면을 남겨달라고 부탁했다.

A씨는 대학생의 부탁을 흔쾌히 승낙했고 “놓치지만 말아달라”고 당부했다. 시간이 얼마나 지났을까 남성은 A씨의 집으로 찾아왔고, 곧바로 비둘기를 포획하는데 성공했다. 이후 남성은 직접 당근마텟에 양손으로 비둘기 몸통을 꽉 쥐고 있는 맨손 포획 인증샷을 남겼다. 해당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용감하다”, “암고잉이라는 부분에서 빵 터졌다”, “유쾌한 사람 같다”, 비둘기 한 마리에 5만원이면 할만하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